수도권 비 그쳐... 제주도 시간당 30㎜ 국지성 호우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수도권 비 그쳐... 제주도 시간당 30㎜ 국지성 호우

입력
2021.06.11 06:46
수정
2021.06.11 09:55
0 0

11일 오전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 지역에 비가 그친 가운데 제주도는 시간당 30㎜의 국지성 호우가 쏟아지고 있다. 연합뉴스

11일 전국이 흐리고 전날부터 내리던 비는 점차 그치겠다. 다만 제주도와 남해안은 호우특보 속에 시간당 30㎜의 국지성 호우가 쏟아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서해상에서 북동진해 북한을 통과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내리다 그치겠다. 강원도와 경상권은 밤까지 비가 이어지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7~21도, 낮 최고기온은 22~28도로 예상된다.

예상 강수량은 전남동부, 경남권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주도(북부, 서부 제외)에서 최대 120㎜(제주도산지 150㎜ 이상), 경상권(경남권남해안, 지리산 부근 제외), 제주도(북부, 서부)에서 30~80㎜다.

강원영서, 전북동부, 울릉도·독도에서 10~40㎜, 경기동부, 강원영동, 충청권, 전라권서부에서 5~10㎜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4도, 춘천 27도, 강릉 20도, 대전 27도, 대구 24도, 부산 22도, 전주 28도, 광주 28도, 제주 27도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으로 예상된다.

대부분의 해상에서는 바람이 시속 35~6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최대 4m로 높게 일겠다. 또 서해·남해·제주도 해상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강은영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인터랙티브] 반려동물 코로나시대의 위로가 되고 있나요? [인터랙티브] 반려동물 코로나시대의 위로가 되고 있나요?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