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한국판 클럽하우스 '음' 출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카카오, 한국판 클럽하우스 '음' 출시

입력
2021.06.07 20:06
0 0

카카오 소셜 미디어 '음' 이미지. 카오 제공

카카오가 '클럽하우스'와 유사한 기능을 담은 음성 기반 사회 관계망서비스(SNS) '음(mm)'을 출시했다.

7일 업계에 따르면 카카오의 음은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지난해 4월 출시된 클럽하우스는 텍스트가 아닌 음성으로 새로운 소통방법을 개척하면서 전세계적인 인기를 얻었다. 특히 연예인이나 정치인, 기업 최고경영자(CEO) 등 유명인사도 클럽하우스에서 자신의 의견을 선보이면서 큰 돌풍을 일으켰다.

카카오 음은 기존 이용자의 초대로만 가입할 수 있는 클럽하우스와 달리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 음 이용자는 일상, 연애, 고민상담, 결혼, 육아, 음식, 음악 등 총 26개 토픽 중 관심있는 이슈를 선택하고, 비슷한 관심사를 가진 이용자와 이야기를 나누거나 상대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말을 하지 않고 이모티콘으로도 의사를 표현할 수 있고, 카카오톡 오픈채팅과 연동이 된다. 카카오 음 이용자가 친구를 초대하고 싶을 땐 '+' 버튼을 눌러 카카오톡으로 초대 링크(URL)을 보내 간편하게 초대할 수도 있다.

안하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