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 김재원, 이영자 제치고 우승…이연복 "소스 특별해"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편스' 김재원, 이영자 제치고 우승…이연복 "소스 특별해"

입력
2021.04.16 23:56
0 0

김재원(오른쪽)이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방송 캡처

배우 김재원이 콩비지함박스테이크로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콩을 주제로 한 24번째 메뉴 개발 대결이 펼쳐졌다.

치열한 접전 끝에 콩비지함박스테이크를 선보인 김재원과 쫄병카레를 만든 이영자가 결승에 올랐다. 두 가지 요리 모두 심사위원들에게 좋은 평가를 얻었다. 우승 메뉴를 결정하는 회의가 길어지자, 김재원과 이영자는 긴장감을 드러냈다.

최종 우승자는 김재원이었다. 심사위원 중 한 명인 이연복 셰프는 "소스가 평범하지 않았다. 버리기 아까운 소스였다"고 김재원의 요리가 출시 메뉴로 선정된 이유를 밝혔다. 이경규는 김재원 아들의 이름을 부르며 "네 아빠가 이겼다"고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