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스터대학 시범운영에 대림대 등 5개 전문대 선정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마이스터대학 시범운영에 대림대 등 5개 전문대 선정

입력
2021.04.15 12:00
0 0

교육부 제공

교육부는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사업에 대림대, 동양미래대, 동의과학대, 영진전문대, 한국영상대를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처음 시행하는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사업은 전문대학에 전문기술석사과정을 설치‧운영할 수 있도록 개정한 고등교육법이 현장이 안착하도록 하는 지원제도다. 선정된 시범운영 전문대가 사업기간(2년) 동안 단기 직무과정부터 전문기술석사까지 직무 중심의 교육과정을 개발‧운영하도록 대학마다 20억 원씩 지원한다.

각 대학은 △신산업 △정보통신기술 △스포츠재활·물리 치료 분야 등에 단기 직무과정(1년 이하), 전문학사과정(2~3년), 전공심화과정(학사 1~2년), 전문기술석사과정(2년 이상) 커리큘럼을 개발하고, 내년부터 학위과정 학생을 선발‧운영한다. 선정결과는 이의신청 절차를 거쳐 4월 말 최종 확정되며, 선정된 대학은 한국연구재단과 협약을 체결한 후 시범운영을 시작한다.

이윤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인터랙티브] 반려동물 코로나시대의 위로가 되고 있나요? [인터랙티브] 반려동물 코로나시대의 위로가 되고 있나요?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