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언더커버' 지진희X김현주, 눈빛만으로 서사 완성...남다른 아우라
알림

'언더커버' 지진희X김현주, 눈빛만으로 서사 완성...남다른 아우라

입력
2021.03.17 08:23
0 0
'언더커버' 지진희 김현주 포스터가 공개됐다. 스토리티비·JTBC스튜디오 제공

'언더커버' 지진희 김현주 포스터가 공개됐다. 스토리티비·JTBC스튜디오 제공

'언더커버' 지진희 김현주의 레전드 조합이 안방을 휩쓸 준비를 마쳤다.

JTBC 새 금토드라마 '언더커버' 측은 17일 단숨에 시선을 압도하는 지진희 김현주의 2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한 컷의 눈빛에 혼란과 격변의 서사를 담아낸 품격 다른 아우라가 이들의 재회를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언더커버'는 오랫동안 정체를 숨기고 살아온 한정현(지진희)과 정의를 위해 공수처장이 된 인권 변호사 최연수(김현주)의 이야기를 그린다.

거대한 세력에 맞서 사랑과 정의를 지키려는 두 사람의 치열한 싸움이 펼쳐질 전망이다.

지진희 김현주를 비롯해 허준호 정만식 이승준 권해효 한고은 박근형 등 이름만 들어도 신뢰를 높이는 배우들이 대거 가세해 완성도를 책임진다.

감춰진 진실 속에서 인간의 다면성과 옳고 그름을 집요하게 파헤칠 이들의 활약이 기대감을 더한다.

무엇보다 4년 만에 꿈의 재회를 이룬 지진희 김현주에 대한 드라마 팬들의 믿음은 절대적이다.

지진희는 오랫동안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살아온 안기부 요원 한정현 역으로 인생 캐릭터 경신을 노린다. 자신의 모든 것을 버리고 가짜 신분으로 살아가던 그는 아내 최연수가 공수처장 후보에 오르면서 걷잡을 수 없는 소용돌이에 휘말린다.

김현주는 정의와 진실을 위해 살아온 인권 변호사 최연수 역을 맡아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한정현의 아내이자 평생 일궈온 신념과 능력을 인정받아 공수처장 후보에 오르는 그는 감춰져 있던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며 혼란에 빠진다.

평화로운 일상을 뒤흔드는 사건 속에서 소중한 것을 지키기 위한 이들의 위험한 미션이 뜨겁게 그려진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2인 포스터 속 한정현과 최연수의 엇갈린 시선이 묘한 긴장감을 불러일으킨다. 최연수의 차가운 얼굴 뒤로 반쯤 모습을 드러낸 한정현이다.

그의 눈빛엔 무언가 지켜내려는 결연한 의지가 스친다. 그를 외면한 채 허공을 응시하는 최연수의 모습도 흥미롭다.

차분하게 가라앉은 분위기와 초점 없는 눈동자에 비친 왠지 모를 슬픔이 두 사람의 운명을 더욱 궁금케 한다. 언더커버 한정현과 그의 아내 최연수의 운명을 함축한 2인 포스터는 두 사람의 감춰진 이야기에 호기심을 더한다.

여기에 한 컷의 눈빛만으로도 혼란과 격변의 서사를 담아낸 이들 모습 위로 더해진 '거짓 된 진실 위선 된 정의'라는 문구도 의미심장하다. 과연 이들 부부를 파고든 균열은 무엇일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언더커버'는 '괴물' 후속으로 다음 달 23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