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채은, tvN 단막극 '대리인간' 출연 확정…공승연·고보결·유태오와 호흡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김채은, tvN 단막극 '대리인간' 출연 확정…공승연·고보결·유태오와 호흡

입력
2021.02.24 08:17
0 0

김채은이 ‘대리인간’ 출연을 확정 지었다. 앤드마크 제공


배우 김채은이 ‘대리인간’ 출연을 확정 지었다.

김채은은 오는 3월 3일 첫 방송되는 단막극 프로그램 tvN '드라마 스테이지 2021' 중 한 작품인 ‘대리인간’에 출연한다.

'드라마 스테이지 2021'은 CJ ENM의 신인 스토리텔러 지원사업 ‘오펜(O’PEN)’ 공모전에서 당선된 10개 작품으로 구성된다. 그 중 '대리인간'은 타인의 감정을 대신하는 대리인간이 된 한 여자가 자신을 고용한 의뢰인의 삶을 살기로 선택하면서 벌어지는 서스펜스 심리극이다. 앞서 공승연 고보결 유태오가 캐스팅됐다.

‘대리인간’에서 김채은은 대리인간 정민채 역으로로 분한다. 정민채는 바쁜 현대인에게 불필요한 감정 소비를 대신해 주는 인물이다.

이번 드라마에서 김채은은 속내를 알 수 없는 묘한 분위기를 풍김은 물론 기존과는 다른 캐릭터를 연기해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김채은은 최근 디지털드라마 ‘잘 하고 싶어’에서 따뜻하면서도 정직한 본성을 지닌 매력의 소유자 강하영 역을 섬세하게 그려내 시선을 잡았다.

이처럼 매 작품마다 캐릭터의 심리 변화를 다양하고 촘촘하게 그려내며 보는 이들의 공감을 얻어냈던 김채은의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