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배, 유시민 발언 삭제 논란에 "사과했으므로 지우는 게 타당"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김종배, 유시민 발언 삭제 논란에 "사과했으므로 지우는 게 타당"

입력
2021.02.02 14:00
0 0

MBC라디오 시선집중 유시민 인터뷰 삭제 논란에?
"공개 사과한 유시민이 요청…받아들이는 게 타당"
"확인 안 된 사실 다룰 때 균형자 역할에 더욱 노력"

김종배 시사평론가. 배우한기자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 제작진이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인터뷰 내용 중 일부분을 삭제해 논란이 된 가운데, 시선집중의 진행자인 김종배씨가 2일 이에 대해 해명했다.

김씨는 그러면서 "인터뷰 도중 확인되지 않은 사실이 이야기될 때 균형자 역할을 더 하겠다"고 밝혔다.

김씨는 이날 방송이 시작되자 "유 이사장이 지난달 22일 인터뷰 내용 가운데 검찰의 노무현재단 계좌 조회 의혹 발언을 유튜브에서 삭제해달라고 요청했다"며 "당사자가 사실 관계가 잘못됐음을 공개적으로 밝힌 만큼 삭제 요청을 받아들이는 게 타당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다만 원본은 보전할 필요가 있어 시선집중 홈페이지에 남겨뒀다"며 "지금도 다시 듣기와 인터뷰 전문 보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12월 15일 노무현재단 유튜브채널 '이사장들의 특별대담'에서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인사말 하고 있다. 뉴시스

이는 유 이사장이 지난달 22일 "검찰이 노무현재단 계좌를 들여다봤다"고 주장한 데 대해 허위였다고 공개 사과한 데 따른 조치다. 자신의 잘못을 인정한 유 이사장이 지난해 7월 24일 시선집중에 출연해 관련 발언을 했는데, 이 부분을 일부 삭제해 달라는 유 이사장의 요청을 받아들였다는 취지다. 일부 언론에서 이에 대한 문제 제기를 하자 김씨가 나서 해명한 것이다.

김씨는 당시 유 이사장의 주장을 제지하지 않고 여과 없이 내보내게 한 데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그는 "진행자로서 한 말씀 드리면 인터뷰 도중 확인되지 않은 사실이 이야기될 때 진행자가 균형자와 견제자로서 좀 더 역할을 하도록 더 노력하겠다는 말씀도 함께 드린다"고 말했다.


류호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