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외 활동 사무실 개소... 2024년 대선 시동?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트럼프, 대외 활동 사무실 개소... 2024년 대선 시동?

입력
2021.01.26 21:26
0 0

하원 탄핵안 상원 송부와 맞물려 눈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개소한 홈페이지 화면. 홈페이지 캡처


퇴임 후 공개 발언을 하지 않아 왔던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대외 활동 사무실을 개소했다. 공교롭게도 미국 연방 하원이 상원에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탄핵 소추안을 정식 송부하기 직전이다.

트럼프 전 대통령 측은 24일(현지시간) 오후 성명을 발표해 사무실 개소 사실을 알렸다. 사무실은 “트럼프 전 대통령의 서신과 공식적인 발언, 미국의 이익을 발전시키기 위한 공식적인 활동 등을 담당할 것”이라며 “트럼프 전 대통령은 항상, 그리고 영원히 미국인들을 위한 챔피언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홍보, 조직, 공개 활동을 통해 트럼프 전 행정부의 의제를 이행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덧붙였다.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는 사무실은 트럼프 전 대통령이 거주하고 있는 플로리다주 팜비치카운티에 본부를 둔다고 전했다. 홈페이지는 트럼프 전 대통령의 문장 만을 보이게 한 채 운영하지 않는 상태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퇴임일인 지난 20일 고별연설에서 차기 행정부의 성공을 기원한다면서 "어떤 방식으로든 되돌아올 것"이라고 말했다. 이 언급을 두고 트럼프 전 대통령이 정계 복귀 의지를 피력한 것이 아니냐는 해석이 일각에서는 제기됐다. 트럼프 전 대통령이 지난 대선 결과에 대해 꾸준히 불복 의사를 밝히면서 4년 뒤 대통령직에 재도전할 가능성이 점쳐졌기 때문이다. 미국 일간 워싱턴이그재미너(WE)는 지난 22일 트럼프 전 대통령이 점심 식사를 하던 마러라고리조트 트럼프 내셔널 골프클럽 식당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만나 향후 계획에 대해 질문했으며 트럼프 대통령이 “뭔가를 하겠지만 아직은 아니다”라고 답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김진욱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