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용팝 초아 "'싱어게인' 응원 감사, 활동 희망 생겨"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크레용팝 초아 "'싱어게인' 응원 감사, 활동 희망 생겨"

입력
2021.01.26 08:25
0 0

크레용팝 초아가 2021년 가수로서 다채로운 활동을 예고했다. 초아 공식 SNS 캡처


크레용팝 초아가 2021년 가수로서 다채로운 활동을 예고했다.

초아는 26일 자신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장문의 글과 사진을 공개했다.

'싱어게인' 59호 가수라고 인사를 건넨 "저는 작년 여름 예선부터 시작되었던 '싱어게인'에서 인사드리게 되었다"라며 "도전에 앞서 두려움도 걱정도 많았던 건 사실이지만 크레용팝으로 데뷔 후 겪었던 수많은 경험 중 그저 받았던 사랑, 고마움에 더욱 집중해 보고 싶었다. 그 생각 하나로 저의 모든 에너지와 열정을 쏟아붓고 몰두했던 시간"이었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초아는 "생각지 못한 진심 어린 응원과 격려를 원 없이 받으며 너무나 감사하고 행복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그것만으로 전 그 어떤 것보다 값진 결과를 얻었다고 생각한다. 용기를 주시고 도와주신 모든 분들 정말 감사하다"라고 관심과 사랑을 보여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건넸다.

마지막으로 그는 "'싱어게인'을 통해 얻은 희망을 손에 꼭 쥐고 또 다른 신나는 일들을 꾸려 나가 보겠다. '초아'라는 이름과 함께 해주세요"달라는 말로 올해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일 것을 약속했다.

한편 JTBC '싱어게인' 59호 가수로 대중을 만난 초아는 매 무대마다 퍼포먼스와 함께 흔들리지 않는 가창력을 선보이며 꾸준히 성장해왔다.

이 외에도 초아는 유튜브 채널 '초아시티'를 운영하며 유튜버로도 맹활약 중이다. 이에 힘입어 그는 향후 다채로운 활동을 통해 대중을 만날 예정이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인터랙티브] 농지에 빠진 공복들 [인터랙티브] 농지에 빠진 공복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