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 영광' 윤형빈X서태훈, 소방관에게 초밥 배달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배달의 영광' 윤형빈X서태훈, 소방관에게 초밥 배달

입력
2021.01.14 15:41
0 0

윤형빈과 서태훈이 '배달의 영광'에서 배달 미션을 수행했다. 방송 캡처

개그맨 윤형빈과 서태훈이 배달 미션을 수행했다.

윤형빈과 서태훈은 지난 13일 유튜브 채널 '영광 e-모빌리티'를 통해 공개된 '배달의 영광'에서 보건소에서 근무하는 아내의 부탁으로 소방관 남편에게 초밥을 배달했다. 코로나19 여파로 불철주야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는 남편을 위한 아내의 깜짝 선물이었다.

의뢰인은 "둘째가 생후 7개월 때 대구가 심각한 위기에 빠졌었다. 그때 남편이 파견 근무를 자원하더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윤형빈은 "너무 대단한 일인데 가족으로선 서운할 수도 있었겠다"고 답했다.

아내의 부탁으로 초밥을 선물을 받은 남편은 쑥쓰러워하면서도 감동받은 표정을 지어 보였다. 남편은 "힘든 시기이지만 누군가는 해야 하는 일 아니냐"며 대구 파견을 자원했던 이유를 밝혀 감동을 더했다.

방송 말미 윤형빈과 서태훈은 덕자찜 먹방에 나섰다. '인지도 게임'에서 윤형빈에게 패배한 서태훈은 먹을 수 없었다. 하지만 윤형빈은 "음식을 혼자 먹으면 싸움 난다"며 함께 먹을 것을 제안했다. 두 사람은 훈훈한 선후배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배달의 영광'에서는 윤형빈과 서태훈의 배달 원정기가 그려진다. 두 사람은 초소형 전기차를 타고 영광군 곳곳을 돌아다닌다. 윤형빈 서태훈은 특별한 미션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벌어지는 아찔한 일들을 유쾌하게 풀어낸다. 또한 배달을 통해 만나는 영광 군민들과의 이야기를 소개하며 훈훈함을 자아낼 예정이다. 영광의 비경은 또 다른 관전 포인트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