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이혼' 선우은숙, 이영하에 문제의 여배우 언급 "여전히 친분 유지?"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우이혼' 선우은숙, 이영하에 문제의 여배우 언급 "여전히 친분 유지?"

입력
2020.12.04 23:06
수정
2020.12.04 23:16
0 0

'우이혼' 선우은숙이 이영하에게 속내를 꺼내놓았다.TV조선 방송캡처

선우은숙이 이영하에게 자신을 괴롭혔던 문제의 여배우를 언급했다.

4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서는 선우은숙이 이영하에게 마음속에 맺혀있던 속내를 꺼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선우은숙은 이영하와의 여행 마지막 날 과거의 한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내가 아무 이유 없이 미움을 받았고 그것 때문에 방송국도 가기 싫을 정도였다"고 말문을 열었다.

선우은숙은 이영하와 스캔들이 있었던 여배우와 골프를 치러 갔던 이야기를 언급하며 "그런데도 당신은 13년 동안 그 사람과 친분을 유지하더라. 계속 골프도 같이 치러 갔다. 그 때는 그 여자도 싫고 당신도 싫었다. 이제는, 나를 위해서 그런 상황이면 자제할 생각이 있는지 묻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이영하는 "사람이 사회적 동물인데 그 분이 선우은숙한테만 그런 게 아니야. 예쁘고 어리면 다 그렇게 대했잖아"라고 해명했다.

그러자 선우은숙은 "상민이가 왜 태어났는데. 방송국 그만두고 싶었는데 그렇게 할 수 없으니까 임신한 거 아냐"라며 "그런데 지금은 그 여자 눈꼽만큼도 싫어하지 않아. 그 당시 어떤 마음이었는지 당신 얘기를 듣고 싶어"라고 말했다.


진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