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제시 "나를 조용히시키는 사람은 유재석 뿐"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아는 형님' 제시 "나를 조용히시키는 사람은 유재석 뿐"

입력
2020.10.09 18:59
0 0

제시가 '아는 형님'에 출격한다. JTBC 제공


'예능 대세' 제시가 유재석과의 일화를 풀었다.

10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가수 임창정, 가수 '캡사이신'으로 변신한 신봉선, 래퍼 제시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자타공인 예능꾼인 세 사람이 더욱 강렬해진 콘셉트와 함께 놀라운 예능감을 전한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제시는 국민 MC 유재석과의 일화를 풀며 눈길을 모았다. 바로 유재석이 제시를 조용히 시키는 방법을 찾았다는 것. 제시는 유재석을 따라하며 "나를 대한민국에서 처음으로 조용히 시킨 사람이다"라고 밝혔다.

녹화 중 제시는 '아는 형님' 급훈인 ‘재석이가 보고 있다’를 바라보며 "도대체 왜 유재석이 여기에 있냐"라고 화들짝 놀라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또한 제시는 유재석과 함께하고 있는 '환불원정대’에 대해 설명하며, 남다른 본인의 환불 스타일을 설명해 웃음을 안겼다.

이날 제시는 2교시 ‘아형 장학 퀴즈’에서도 형님들, 가요계 선배인 임창정과 티격태격 꿀 케미를 선보였다. 캡사이신 역시 “내 머리에 제시가 들어와서 헤집고 다닌다”라고 너스레를 떨며 제시의 에너지를 인정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제시가 풀어 놓은 유재석과의 일화는 10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정은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