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도현·고민시 측 "'오월의 청춘' 검토 중"…열일 행보 향한 기대 [공식]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도현·고민시 측 "'오월의 청춘' 검토 중"…열일 행보 향한 기대 [공식]

입력
2020.10.06 17:24
0 0

이도현(왼쪽) 고민시(오른쪽)가 '오월의 청춘' 출연을 검토 중이다. 위에화엔터테인먼트코리아, 미스틱스토리 제공


배우 이도현 고민시가 '오월의 청춘'을 검토 중이다.

이도현 소속사 위에화엔터테인먼트코리아 측 관계자는 6일 본지에 "이도현이 새 드라마 '오월의 청춘'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고민시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미스틱액터스) 측 관계자 또한 이날 "고민시가 새 드라마 '오월의 청춘'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날 앞서 한 매체는 고민시가 내년 방송될 KBS2 새 드라마 '오월의 청춘'에 간호사 김명희 역으로 출연한다고 보도했다. 또 다른 매체는 이도현이 광주민주화운동을 배경으로 하는 '오월의 청춘'에서 황희태 역을 맡는다고 보도했다.

이도현은 2017년 tvN 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로 데뷔 후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호텔 델루나' 등에서 인상적인 존재감을 보여주고 있는 배우다. 현재 방송 중인 JTBC '18 어게인'에서는 고우영/18세 홍대영 역을 맡아 많은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고민시는 2017년 SBS '엽기적인 그녀'로 데뷔 후 '라이브'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 개의 별' '좋아하면 울리는' '시크릿 부티크' 등의 드라마에 출연한 배우다. 최근에는 내년 방송될 tvN 새 드라마 '지리산'에 새내기 레인저 이다원 역으로 출연한다는 소식을 전한 바 있다.

활발한 연기 활동을 펼치고 있는 이도현 고민시의 차기작이 많은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