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코로나 확진 트럼프에  “당신은 반드시 이겨낼 것” 위로전문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김정은, 코로나 확진 트럼프에
 “당신은 반드시 이겨낼 것” 위로전문

입력
2020.10.03 08:52
0 0

"하루빨리 완쾌되기를 진심으로 기원"
코로나 확진 외국 정상에 첫 공개 위로 메시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강원도 김화군 수해 복구 현장을 현지지도했다고 2일 조선중앙TV가 보도했다. 김 위원장이 벼 낟알을 살펴보고 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부부에게 “하루빨리 완쾌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위로전문을 보냈다. 김 위원장은 앞서 코로나19에 확진 된 다른 외국 정상들에게는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던 만큼 이례적 대응이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정은 동지께서 미합중국 대통령에게 위로전문을 보냈다”며 위로전문 전문을 공개했다.

은 지난해 6월 판문점 군사분계선 북측 지역에서 만나 인사한 뒤 남측 지역으로 이동하는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 연합뉴스

김 위원장은 전문에서 “미합중국 대통령 도날드 제이 트럼프 각하, 나는 당신과 영부인이 코로나 비루스(바이러스)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는 뜻밖의 소식에 접하였습니다”라며 안부를 물었다.

이어 “나는 당신과 당신의 가족에게 위문을 표합니다. 나는 당신과 영부인이 하루빨리 완쾌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라고 위로의 뜻을 전했다. “당신은 반드시 이겨낼 것”이라며 덕담도 빼놓지 않았다. 그러면서 “당신과 영부인께 따뜻한 인사를 보냅니다”라고 끝맺었다.

김 위원장이 코로나19에 걸린 외국 정상에게 공개적으로 위로 메시지를 보내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후안 오를란드 에르난데스 온두라스 대통령, 알레한드로 잠마테이 과테말라 대통령,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 등 각국 정상들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지만 북한은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부부가 2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트럼프 대통령이 트위터를 통해 밝혔다. 사진은 지난 달 11일 백악관으로 돌아가는 트럼프 대통령 부부. 워싱턴=AFP 연합뉴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2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우리는 격리와 회복 절차를 즉시 시작한다”며 자신과 부인 멜라니아가 코로나19에 확진 된 사실을 공개했다. 케일리 매커내니 백악관 대변인도 성명을 내 트럼프 대통령이 의료진 권고에 따라 워싱턴DC 인근 군 병원에서 며칠 머물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동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