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준, 성폭행 혐의 벗었다...고소 女 징역 8개월 선고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김형준, 성폭행 혐의 벗었다...고소 女 징역 8개월 선고

입력
2020.09.29 16:31
0 0

그룹 SS501 김형준이 자신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여성 A씨와의 법정 공방에서 승소했다. 연합뉴스 제공


그룹 SS501 김형준이 자신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여성 A씨와의 법정 공방에서 승소했다.

29일 소속사 SDKB 측에 따르면 김형준을 성폭행 혐의로 무고하고 명예 훼손한 여성 A 씨는 지난 25일 징역 8개월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소속사 측은 향후 A 씨를 상대로 민사상 손배소도 진행할 계획이다.

앞서 A 씨는 자신이 일하던 바에서 김형준을 만나 알고 지내던 중 2010년 5월 자신의 집에서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지난해 3월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에 김형준 측 역시 A 씨를 무고 및 명예훼손 혐의로 맞고소했다. 경찰은 지난 6월 그에게 '무혐의'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김형준 측은 민사상 손배소를 진행하며 그동안의 금전적ㆍ정신적 피해를 보상받을 계획이다.

한편 김형준은 지난 2005년 그룹 SS501로 데뷔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