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 확진 38명...49일만에 최저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38명...49일만에 최저

입력
2020.09.29 09:35
0 0


강도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2차관)이 29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9일 0시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같은 시간 대비 38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수가 50명 아래로 떨어진 것은 수도권 집단 감염이 본격화하기 전인 8월 11일(34명) 이후 49일 만이다.

신규 확진자 중 23명은 국내 발생이다. 서울(11명)ㆍ경기(6명) 등 수도권에서 17명이 발생했다. 그 밖에 부산에서 3명, 경북에서 2명, 충북에서 1명이 발생했다.

해외유입 사례는 15명으로, 이 중 12명이 외국인이다. 검역 단계에서 9명이, 입국 후 자가격리 중 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완치를 의미하는 격리해제는 178명 증가해 누적 2만1,470명으로 늘었고, 1명이 추가 사망해 누적 사망자는 407명이다.

남보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