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로부부' 김도우, 부부관계 無 이유 "임부 팬티 입고 있는 아내 보면 성욕↓"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애로부부' 김도우, 부부관계 無 이유 "임부 팬티 입고 있는 아내 보면 성욕↓"

입력
2020.09.29 00:19
0 0

'애로부부' 김도우,김혜진가 속터뷰에 출연했다. 채널A 방송캡처

전 아이돌 출신 가수 김도우, 모델 출신 김혜진 부부가 부부관계 고민을 토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채널A, SKY 예능 프로그램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서는 김도우, 김혜진 부부가 출연했다.

지난 2012년부터 그룹에이젝스로 가수 활동을 했던 김도우는 2019년 팀 해체 후 김혜진과 결혼했다.

김도우보다 2살 연상인 모델 출신 아내 김혜진은 "에이젝스가 일본 활동을 할 때 남편을 처음 만났다"며 "당시에 이렇게 잘생긴 사람은 정말 처음 봐서..."라며 수줍어했다.

하지만 김혜진은 "저희가 2년 차 신혼부부지 않냐. 그런데 부부 관계가 아예 없다. 약 5, 6개월 정도 없었다. 앞으로도 이렇게 되다가는 장기간 지속될까봐 걱정이 된다"고 말했다.

이에 김도우는 "우리는 자연스러운 현상이다"라고 반박했다. 김혜진은 "그래서 제가 '어떻게 혼자 해결하냐'고 물어봤는데, '해결을 안 한다'고 하더라. 그런데 연애 때는 그러지 않았다. 한 달에 한두 번은 해결을 해야 한다고 했다"고 이야기했다.

그러자 김도우는 "육아하고 출산하고 하면서 둘 다 많이 변했다. 서로 지금 결혼한 이후 최고로 예쁘고 잘생긴 모습을 보고 있다"며 "아내는 집에서 임부 팬티를 입고 위에는 와이어를 안 차고 트레이닝복을 입고 있다. 집에서 너무 편하게 있다 보니까 그런 걸 봤을 때 느낌이 줄어들었다"고 부부관계가 줄어든 이유를 솔직하게 털어놨다.

또 김도우는 "연애할 때는 와이프만 보면 되지 않냐. 그런데 결혼을 하니 생각해야 될 게 너무 많다. 제가 연습생 기간까지 합치면 10년 정도 엔터 일을 했다. 지금은 생계 문제로 일반 회사에 취업해서 일을 하고 있는데 늦은 나이에 회사에 들어갔고, 그래서 주변 회사 동료나 생각해야 할 것도 많다"며 "집에 오면 휴식을 취하고 싶고 일요일엔 무조건 내 버려도 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많이 한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김혜진은 김도우와의 입장과 달리 "전 제가 나가서 돈 벌고 싶다. 육아도 힘들지 않냐. 돈도 나도 얼마든지 벌 수 있는데"라고 서운한 감정을 전했다.


진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