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위러브유, 소외계층에 추석 선물세트 1250개 전달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국제위러브유, 소외계층에 추석 선물세트 1250개 전달

입력
2020.09.28 11:16
0 0

전국 50개 행정복지센터 찾아 전달...5000만원 상당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가 추석을 맞아 어려운 이웃들에 보내달라며 경기 파주시 금촌1동 행정복지센터에 선물세트를 전달하고 있다. 위러브유 제공

글로벌 봉사단체인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회장 장길자)는 코로로나19로 힘겨운 추석을 보낼 소외계층에 써달라며 서울 등 수도권과 광주, 부산, 강원 등지 50개 관공서에 식료품 1,250세트(5,000만원 상당)를 지원했다고 28일 밝혔다.

위러브유 파주 회원들은 25일에 파주 금촌1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식료품 20세트를 기탁했다. 선물세트 안에는 삼계탕과 곰탕, 쇠고기국밥을 포함해 컵밥, 전복죽, 단호박죽, 카레, 쇠고기짜장, 캔 참치, 라면과 더불어 명절음식 준비에 필요한 참기름, 식용유 등이 담겨 있다.

물품은 관내 독거노인가정, 한부모가정, 조손가정, 다문화가정 등 취약계층과 코로나19 및 수해로 고통받는 이들에게 전달된다.

위러브유 관계자는 “올 추석은 비대면이 권고되는 만큼 가족과 함께하기가 쉽지 않아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이웃들이 소외감을 더 느낄 수 있다”며 “어려운 시기일수록 건강을 잃지 말고 ”고 이웃들을 응원했다.

윤상기 파주 금촌1동 행정복지센터장은 “관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힘과 위로가 될 것 같다”며 “명절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도록 도움의 손길을 보내주신 데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위러브유는 올 설에는 전국 각지 50개 지방자치단체를 찾아 총 1,250채(5,000만원 상당)의 이불을 지원하며 온정을 나눴다.

한편 위러브유운동본부는 환경운동인 클린월드운동(1,598회) 헌혈행사(54개국에서 2만9,005명 헌혈) 물펌프 설치 및 재난지원(1만7,400여회) 등을 국경을 초월해 펼치고 있다.

이범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