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비탐정' 최진혁 "파격 연기 변신, 두려움 있었지만 믿고 망가지는 중"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좀비탐정' 최진혁 "파격 연기 변신, 두려움 있었지만 믿고 망가지는 중"

입력
2020.09.17 14:10
0 0

최진혁이 '좀비탐정'에서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KBS 드라마 V LIVE 화면 캡처


배우 최진혁이 색다른 '좀비탐정'의 탄생을 알렸다.

최진혁은 17일 오후 진행된 KBS2 새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의 온라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심재현 감독은 "시청자 분들에게 재미와 감동을 드리기 위해 스태프와 배우 분들이 구슬땀을 흘리며 작업 중이다. 그게 드라마의 완성도로 드러날 것 같다"고 말했다.

김무영 역을 맡은 최진혁은 "좀비 이야기라고 해서 배우로서 저 나름대로는 고민이 됐었다. 색다른 시도라 두려움이 있었지만, 믿고 보는 배우 분들과 감독님 덕분에 현장에서 즐겁게 부딪히면서 촬영 중이다. 결과도 분명히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최진혁은 "이런 좀비가 있었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했다. 마음껏 망가지고 있다. 춤도 추고 헤어밴드를 하고 샤워를 한다. 태어나서 처음 거품목욕도 해봤다. 기대하셔도 좋다. 자신 있다. 감독님 덕분에 믿고 망가지는 중"이라고 예고했다.

공선지 역을 맡은 박선지는 "전작과 다른 분위기의 드라마를 하게 돼서 걱정이 많았지만 실제 촬영 현장이 너무 재밌고 편하다"며 "시청자 분들이 보시면 후회하지 않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좀비탐정'은 부활 2년 차 좀비가 탐정이 되어 자신의 과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오는 21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