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M, 발라드 레전드의 귀환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KCM, 발라드 레전드의 귀환

입력
2020.09.17 11:32
0 0

KCM이 돌아온다. '나만 아는 사랑이었어' 티저 영상 캡처


가수 KCM이 한층 무르익은 발라드 감성으로 돌아온다.

KCM은 오는 1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나만 아는 사랑이었어'를 공개된다.

'나만 아는 사랑이었어'는 남녀노소 누구나 한 번쯤 겪어봤을 법한 짝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곡으로, KCM이 '버릇처럼 셋을 센다'와 '이런 이별도 있어'에 이어 직접 작사와 작곡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지난 14일과 16일 공개된 두 편의 티저 영상은 베일을 벗을 노래에 대한 기대치를 더했고, KCM 표 감성 보컬으로 대중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한편 KCM은 신곡 발표와 함께 활발하게 활동을 시작한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