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유병재, 농벤져스에게 속았다 "오마이걸 아린은 어디에?"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맛남의 광장' 유병재, 농벤져스에게 속았다 "오마이걸 아린은 어디에?"

입력
2020.08.07 00:34
0 0

양세형(오른쪽)이 SBS '맛남의 광장'에서 유병재를 안아줬다. 방송 캡처

유병재가 농벤져스에게 속았다.

6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유병재가 고정 멤버로 합류했다.

이날 출연진과 제작진, 그리고 유병재의 매니저는 유병재를 속이기 위한 작전을 준비했다. 제작진은 매니저에게 '맛남의 광장'이 아닌 다른 스케줄인 척하며 유병재를 약속 장소로 데려올 것을 부탁했다.

작전이 시작되고 제작진은 유병재에게 '맛나보고서'라는 가짜 프로그램에 출연할 것을 제안했다. 제작진은 "부산 출신 여자 아이돌이 함께 출연한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유병재는 휴대폰으로 부산 출신 아이돌의 이름을 검색해보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는 "오마이걸 아린씨가 부산 출신"이라며 오마이걸의 노래를 들었다.

그러나 유병재가 도착한 곳에는 농벤져스가 있었다. 김희철은 "난 아이즈원의 장원영"이라며 유병재를 반겼다. 양세형은 유병재를 안아줬다. 유병재는 아린의 이름을 부르며 당황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