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종, 브룸스틱과 전속계약→차기작 '거짓말의 거짓말'로 열일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원종, 브룸스틱과 전속계약→차기작 '거짓말의 거짓말'로 열일

입력
2020.08.06 11:34
0 0

이원종이 브룸스틱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브룸스틱 제공


배우 이원종이 브룸스틱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브룸스틱 측은 6일 이원종과의 전속계약 소식을 알리며 "이원종은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며 폭넓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금까지의 활동을 바탕으로 더 넓은 입지를 굳혀가며 발전하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펼치겠다"고 전했다.

이원종에 대해 브룸스틱 측은 "맡은 역할의 캐릭터를 더욱 입체감 있게 표현해 많은 대중들에게 인상 깊게 자리잡고 있는 명품 배우"이자 "친근하고 털털한 이미지를 가지고 있는 한편,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할 수 있는 매력까지 가지고 있어 항상 활동이 기대되는 배우"라고 애정을 담아 소개했다.

지난 1991년 드라마 '사랑의 학교'로 데뷔한 이원종은 그간 '용의눈물' '왕과 비' ' 야인시대' '해신' '토지' '사랑과 야망' '쩐의 전쟁' '일지매' '식객' '미스터리 형사' '자명고' '김수로' '무사 백동수' '뱀파이어 검사' '적도의 남자' '닥터 진' '천명 : 조선판 도망자' '칼과 꽃' '기황후' '비밀의 문' '냄새를 보는 소녀' '복면검사' ‘최강배달꾼’ ‘미스 함무라비’ ‘빙의’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품’ ‘위대한 쇼’ 등 다양한 드라마에 출연해 시청자들과 만났다.

또한 1994년부터 스크린으로 연기 영역을 넓혀 '투깝스 3' '인정사정 볼 것 없다' '주유소 습격사건' '반칙왕' '신라의 달밤' '달마야 놀자' '재밌는 영화' '라이터를 켜라' '남자 태어나다' '유아독존' '화성으로 간 사나이' '조폭마누라 2' '오!브라더스' '황산벌' '란의 연가' '빅 하우스 닷컴' '달마야 서울가자' '여선생VS여제자' '구세주' '다세포 소녀' '미녀는 괴로워' '허브' '이장과 군수' '날아라 허동구' '여름이 시키는대로' '날나리 종부전' '1724 기방난동사건' '마린보이' '평양성' '핑크' '남자사용설명서' '놈이 온다' '백프로' '포졸' '인천상륙작전'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한 이원종은 맛깔스러운 연기를 선보이며 명품 배우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한편 이원종은 오는 9월 4일 첫 방송될 채널A 새 금토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을 비롯한 차기작으로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