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전진, 정체는 베리베리 연호 "혼자 노래는 처음...많이 떨었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복면가왕' 전진, 정체는 베리베리 연호 "혼자 노래는 처음...많이 떨었다"

입력
2020.08.02 18:57
0 0

'복면가왕' 베리베리 연호가 출연했다. MBC 방송 캡처

'복면가왕' 전진의 정체는 베리베리 연호였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장미여사에 도전하는 복면가수 4인의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은 전진과 귀신의 집의 무대로 꾸며졌다. 전진은 아이유의 '이런 엔딩'을 선곡해 담백한 음색으로 깊은 감성을 선사했다.

귀신의 집은 이승철의 '서쪽 하늘'을 선곡해 애절한 보이스로 판정단을 감동시켰다.

대결 결과 16 대 5로 귀신의 집이 승리해 3R에 진출했다. 이어 복면을 벗은 전진의 정체는 베리베리 연호로 밝혀졌다.

'복면가왕' 베리베리 연호가 출연해 노래 실력을 뽐냈다. MBC 방송 캡처

베리베리 멤버 중 처음으로 '복면가왕'에 출연한 연호는 "혼자 노래하는 게 처음이다 보니 많이 떨었다"라고 전했다.

연호는 "이 자리에서 노래할 수 있다는 게 영광스럽다. 중학교 때 즐겨보던 프로그램인데 나와서 매우 기분이 좋다"라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한편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 MBC에서 방송된다.

김한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