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신규 확진 36명... 지역사회 14명ㆍ해외유입 22명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속보] 코로나 신규 확진 36명... 지역사회 14명ㆍ해외유입 22명

입력
2020.07.31 10:14
수정
2020.07.31 10:16
0 0

31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이라크 건설 현장 파견 근로자들이 공항 청사를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1일 0시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전날 같은 시간 대비 36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지역사회 발생은 이틀만에 다시 두자릿수인 14명으로 늘었고, 해외유입도 22명에 달했다. 해외유입 추정 국가는 우즈베키스탄이 10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미국과 필리핀이 각 2명으로 뒤를 이었다. 해외유입 사례 22명 가운데 15명은 내국인으로 집계됐다.

완치를 의미하는 격리해제는 51명 증가해 누적 1만3,183명으로 늘었고, 1명이 추가 사망해 누적 사망자는 301명이었다.

김진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