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행' 출연 배우 이상옥, 28일 별세…향년 46세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부산행' 출연 배우 이상옥, 28일 별세…향년 46세

입력
2020.07.29 12:48
0 0

이상옥이 별세했다. 포털 사이트 네이버 프로필 캡처


배우 이상옥이 별세했다.

29일 연예계에 따르면 이상옥은 췌장암 투병 끝에 지난 28일 향년 46세의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혜화동 서울대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30일 정오 엄수될 예정이다.

이상옥은 영화 '연애' '뜨거운 것이 좋아' '소원' '맨홀' '손님' '미안해 사랑해 고마워' '순정' '4등' '부산행' '가려진 시간' '판도라' '여고생' '마차 타고 고래고래' '장산범'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드는 연기를 펼쳐왔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