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A 투어, 7월 메모리얼 토너먼트부터 관중입장 허용 방침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PGA 투어, 7월 메모리얼 토너먼트부터 관중입장 허용 방침

입력
2020.06.06 13:51
0 0
게티이미지뱅크

미국프로골프(PGA) 투어가 7월 열리는 메모리얼 토너먼트부터 관중 입장을 허용할 것으로 보인다.

AFP 통신은 6일(한국시간) 메모리얼 토너먼트 관계자들이 대회가 열리게 될 오하이오주 관계자들로부터 갤러리 입장을 허용하는 방안에 대해 허가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메모리얼 토너먼트는 오는 7월16일부터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골프클럽에서 열린다. 오하이오주는 앞으로 2주 후 카지노, 놀이공원 등의 개방을 허용할 계획인데 골프 대회에도 관중들이 찾을 수 있게 됐다.

단 대회장을 찾은 갤러리들은 입장시 체온을 재는 등 안전 관련 조치들을 철저히 따라야 한다. 또한 주최 측은 위치를 추적할 수 있는 첨단 배지를 통해 관중들이 한 곳에 밀집하지 않고 적정한 간격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PGA투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해 3월 중순 더플레이어스 챔피언십 1라운드 이후 중단됐다. PGA투어는 오는 11일 찰스 슈와브 챌린지로 재개되지만 당분간 갤러리 없이 진행될 예정이었다.

김형준 기자 mediabo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