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장검사 길거리 성추행 장면 포착… 여성 어깨 만진 뒤 ‘비틀비틀’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부장검사 길거리 성추행 장면 포착… 여성 어깨 만진 뒤 ‘비틀비틀’

입력
2020.06.05 15:36
0 0

인근 가게 CCTV에 생생히 담겨

경찰, “조만간 소환 조사”

지난 1일 밤 부산지검 현직 부장검사 A씨가 한 여성을 뒤쫓다가 횡단보도 앞에 서 있던 여성 어깨에 두 손을 뻗어 만지려 하고 있다. A씨는 여성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연합뉴스

심야 길거리에서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된 부산지검 현직 부장검사의 추행 장면이 폐쇄회로(CC)TV에 생생히 포착됐다.

5일 시민이 제공한 CCTV 영상을 보면 A씨가 지난 1일 오후 11시 21분쯤 부산 부산진구 양정동 한 인도 횡단보도에서 한 여성의 어깨를 두 손으로 건드리는 장면이 나온다.

A씨는 계속 이 여성을 뒤쫓아온 듯 보이며, 술에 취해 비틀비틀하는 모습도 보였다.

A씨는 이 여성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은 당시 지구대에서 A씨를 인계 받아 인적사항 등 기본적인 내용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A씨 신분을 파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조만간 A씨를 불러 조사한 뒤 신병 처리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며 “구체적인 시기를 조율하고 있다”고 말했다.

부산=목상균 기자 sgmok@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