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마스크 착용은 일상”… 전 국민 캠페인 전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남양주시 “마스크 착용은 일상”… 전 국민 캠페인 전개

입력
2020.06.04 19:02
0 0

KD운송그룹과 캠페인 홍보 협약

조광한(왼쪽 일곱번째) 남양주시장은 4일 국내 최대 육상 운송회사인 KD그룹 허상준 대표와 ‘MASK is my FRIEND’ 캠페인 홍보 협약을 맺었다. 남양주시 제공

“마스크를 항상 착용하기를 당부드립니다”

경기 남양주시가 '마스크는 나의 친구'(Mask is my FRIEND) 캠페인에 본격 나섰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변화가 예상되는 생활 환경에 먼저 적응하기 위해 마스크 휴대를 지금부터 습관화하자는 운동이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4일 국내 최대 육상 운송회사인 KD그룹 허상준 대표와 ‘MASK is my FRIEND’ 캠페인 홍보 협약을 맺었다. 이어 남양주의 대표 대중교통수단인 땡큐버스에 슬로건 홍보 스티커를 부착하는 행사도 진행했다.

남양주시는 캠페인 슬로건인 ‘MASK is my FRIEND’를 통해 버스, 전철 등 밀폐, 밀접, 밀집된 3밀(密) 시설에서 ‘마스크는 나를 지켜주는 친구’라는 메시지를 전달할 방침이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을 생활화하자는 내용도 안내할 계획이다.

홍보 스티커는 노란색 마스크와 'is my FRIEND'라는 빨간색 영문을 새겨 제작됐으며,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직접 디자인했다.

남양주시와 KD그룹은 홍보스티커를 땡큐버스 포함 KD그룹 전체 차량 5,000여 대에 부착하기로 했다. 또 시청과 관내 주요 건물, 다중이용시설 등에도 홍보 현수막과 스티커를 붙여 전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캠페인으로 전개할 계획이다.

초ㆍ중ㆍ고등학생과 운수업 종사자, 공공서비스 근로자에겐 ‘MASK is my FRIEND’의 메시지를 담은 노란색 여름용 마스크 10만매를 제작해 나눠주기로 했다.

조 시장은 “우리 자신을 가장 손쉽게 지킬 수 있는 방법은 마스크 쓰기와 손 씻기”라며 “더워지는 날씨 속에서 갑갑함을 느끼실 수 있지만 나와 이웃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꼭 마스크를 착용하며 이 힘든 시기를 이겨내자”고 당부했다.

이종구 기자 minjung@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