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지정면 팔레트 공장서 불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원주 지정면 팔레트 공장서 불

입력
2020.05.31 17:32
0 0

헬기ㆍ장비 투입 1시간 만에 큰불 잡아

31일 오후 화재가 발생한 강원 원주시 지정면 신평리의 한 공장에서 검은 연기가 치솟고 있다. 강원소방본부 제공

31일 오후 4시27분쯤 강원 원주시 지정면 신평리의 한 공장에서 불이나 검붉은 불기둥이 치솟았다.

화재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진화헬기 3대와 진화차 등 장비 28대, 대원 85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에 나섰다. 당국은 이날 오후 5시33분쯤 불길을 잡고 잔불 정리에 들어갔다.

불이 난 공장은 화물 운반대(팔레트)를 제조ㆍ유통하는 곳이다. 휴일이라 공장 가동에 들어가지 않아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불로 보관장고 240㎡가 모두 불에 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완전히 불을 끄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할 방침이다.

박은성 기자 esp7@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