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방역당국 “쿠팡 물류센터 집단감염도 인천 학원강사 연관성 높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속보] 방역당국 “쿠팡 물류센터 집단감염도 인천 학원강사 연관성 높다”

입력
2020.05.30 14:34
0 0
이태원클럽 방문 인천 학원강사발 감염. 한국일보 자료.

권준욱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중대본) 부본부장은 30일 정례 브리핑에서 경기 부천시 쿠팡 물류센터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서울 이태원 클럽을 다녀왔다 확진된 인천 학원강사(25ㆍ남)로부터 전파됐을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권 부본부장은 “쿠팡 물류센터에서 지난 12일 하루동안 근무했(다 확진됐)던 분의 여러 가지 상황을 볼 때 인천 학원강사로부터 이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인천 학원강사는 지난 2일과 3일 이태원 클럽을 다녀온 뒤 확진 판정을 받고, 역학조사 과정에서 동선과 직업을 숨겨 방역을 방해했다. 그와 접촉한 수강생, 택시기사, 과외학생들이 확진되고 이어 접촉자들의 가족, 지인 등으로 7차 감염까지 이어졌다. 쿠팡 물류센터 집단감염도 인천 학원강사와 감염고리가 연결되는 것으로 확정될 경우 한 사람에 의한 대규모 확산 사례로 기록될 전망이다.

이날 오전 11시 현재 쿠팡 물류센터 관련 코로나19 확진자는 108명에 달한다.

이대혁 기자 selected@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