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N 문화] 채운 찻잔을 비울 동안에라도 기억하길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주말 N 문화] 채운 찻잔을 비울 동안에라도 기억하길

입력
2020.05.30 10:00
0 0

5월 23일~5월 29일

◇전시

전시회 '왜 모르고 왜 기억이 안나는지'. 아트 스페이스 풀 제공

△왜 모르고 왜 기억이 안나는지

세월호참사 6주기를 추모하기 위해 4.16재단에서 마련한 추모전시회. 전시회 제목은 故 김관홍 잠수사의 “저희는 잊을 수 없고 뼈에 사무치는데, 사회 지도층이신 고위 공무원께서는 왜 모르고 왜 기억이 안 나는 지”라는 물음에서 가져왔다. 6년이 지난 지금, 세월호를 기억하는 방식, 변하지 않은 것들, 앞으로 말해야 하는 것을 8명의 작가들이 진솔하게 보여준다. 아트 스페이스 풀ㆍ6월 28일까지ㆍ무료 관람ㆍ(02)396-4805(아트 스페이스 풀), 070-4289-8761(4.16재단 나눔사업팀)

△포스트 코로나 제1부 – 젠박, 레고스케이프트

2019년 대구미술협회 ‘청년미술프로젝트’에 선정된 젠박의 ‘레고스케이프트’를 시작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열린 4부작 릴레이 기획전. 1부인 이번 전시는 레고를 모티프로 도시를 재해석한다. 레고의 조립과 해체, 단순화를 거쳐 자연의 거대한 위력에 대한 경외심과 그 앞에서 나약한 인간을 표현한다. 공근혜 갤러리ㆍ6월 21일까지ㆍ무료 관람ㆍ(02)738-7776

△김창환 작가 개인전 - 다이빙

2020년 대만국정교과서에도 실린 대표작 ‘혹등고래’로 유명한 조각가 겸 설치미술가인 김창환 작가의 개인전. 자연을 캔버스 삼아 섬세한 작업을 통해 거친 철선을 부드럽게 표현한다는 평을 받아온 그가 7년만에 개인전으로 찾아온다. 이번 전시에서 처음으로 발표되는 ‘다이빙’ 연작은 자본주의 사회에서 고통 받는 사람들의 후생을 그린다. 과수원 갤러리 3층 피난처ㆍ6월 24일까지ㆍ무료 관람ㆍ(02)733-1069

◇공연

뮤지컬 '베어 더 뮤지컬'. 쇼플레이 제공

△[뮤지컬]베어 더 뮤지컬

매 공연마다 파격적이고 대담한 소재와 중독성 강한 노래로 마니아층의 꾸준한 사랑을 받은 뮤지컬이 2년 만에 돌아온다. SNS에 공유된 연습실 사진과 클립 영상, 그리고 ‘본캐 vs 부캐’ 인터뷰 영상으로 팬들의 기대와 관심을 모은 이 작품은 보수적인 카톨릭 계 고등학교에서 벌어지는 청소년들의 아픔과 성장을 그린다. 두산아트센터 연강홀ㆍ8월 23일까지ㆍ6만 6,000원~8만 8,000원ㆍ1588-5212

△[뮤지컬]풍월주

2011년 CJ문화재단 신인 공연 창작자 지원 프로그램 ‘CJ 크리에이티브 마인즈’에 선정된 뮤지컬. 2018년까지 네 번의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2년 만에 다섯 번째 시즌으로 돌아왔다. ‘신라시대 남자기생 풍월’이라는 신선한 소재와 서정적인 음악으로 캐릭터들간 얽히고 설킨 애절한 사랑 이야기를 전한다.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1관ㆍ8월 2일까지ㆍ4만 4,000원~6만 6,000원ㆍ070-7724-1535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