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1깡’ 비-유재석-이효리, 혼성그룹으로 데뷔한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1일1깡’ 비-유재석-이효리, 혼성그룹으로 데뷔한다

입력
2020.05.29 10:02
0 0
MBC '놀면 뭐하니'. MBC 제공

방송인 유재석이 최근 ‘1일1깡’으로 화제의 중심에 선 가수 비, 그룹 핑클 출신의 이효리와 혼성그룹을 결성해 데뷔한다.

‘무한도전’으로 유명한 김태호 PD가 연출하는 MBC 예능 ‘놀면 뭐하니?’ 측은 29일 “유재석이 이효리, 비와 함께 혼성그룹을 결성한다”며 “그룹은 여전히 퍼즐을 맞춰가는 과정이며, 추가 멤버 영입 등은 고려 중”이라고 밝혔다.

유재석을 트로트 가수 유산슬로 변신시켜 큰 성공을 거둔 바 있는 ‘놀면 뭐하니?’ 제작진은 올 여름 가요계 틈새시장을 공략하겠다면서 주요 음원차트 순위권에서 자취를 감춘 댄스 가요 장르 도전을 선언했다. 1990, 2000년대 감성의 댄스 곡과 혼성 그룹 제작을 예고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유재석과 비, 이효리의 그룹 결성 과정은 30일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작진은 “유재석은 연예대상 15회, 이효리는 가요대상과 연예대상, 비는 가요대상 주인공이다. 한마디로 최고들만 모인 것”이라며 “세 사람이 완성할 혼성 그룹이 올여름 가요계에 어떤 지각변동을 일으킬지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고경석 기자 kave@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