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해군, 남중국해상 연합훈련 사진 공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미 해군, 남중국해상 연합훈련 사진 공개

입력
2020.05.28 21:30
0 0
미 해군 소속 인디펜던스급 연안전투함(LCS) 가브리엘 기퍼즈(USS Gabrielle Giffordsㆍ앞)호가 25일 남중국해에서 싱가포르 해군 소속 포미다블급 스텔스 호위함 스테드패스트(RSS Steadfast)호와 연합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미 해군 7함대 홈페이지 캡처
미 해군 소속 인디펜던스급 연안전투함(LCS) 가브리엘 기퍼즈(USS Gabrielle Giffordsㆍ오른쪽)호가 25일 남중국해에서 싱가포르 해군 소속 포미다블급 스텔스 호위함 스테드패스트(RSS Steadfast)호와 연합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미 해군 7함대 홈페이지 캡처

미 해군이 최근 남중국해상에서 싱가포르 해군과 연합훈련 사실을 공개하며 중국에 대한 위력시위를 이어가고 있다.

미 해군 제7함대 사령부는 27일(현지 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4일과 25일 인디펜던스급 연안전투함(LCS) ‘가브리엘 기퍼즈(USS Gabrielle Giffords)’호가 싱가포르 해군 소속 포미다블급 스텔스 호위함 ‘스테드패스트(RSS Steadfast)’호와 연합훈련을 실시했다며 훈련 장면을 담은 사진 4장을 공개했다.

연합훈련의 목적에 대해 7함대 사령부는 “양국(미ㆍ싱가포르)간의 동맹을 강화하고 인도태평양을 자유롭고 열린 상태로 유지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으나 최근 첨예해지는 미국과 중국의 대립을 의식한 군사적 압박이라는 분석이 가능해 보인다.

중국 또한 며칠 전 남중국해 프라타스 군도 인근에서 항공모함 전단을 동원한 대규모 훈련을 예고해 주변 해역의 긴장이 더욱 고조될 것으로 보인다.

이한호 기자 han@hankookilbo.com

미 해군 소속 인디펜던스급 연안전투함(LCS) 가브리엘 기퍼즈(USS Gabrielle Giffords)호가 25일 남중국해에서 싱가포르 해군 소속 포미다블급 스텔스 호위함 스테드패스트(RSS Steadfast)호와 연합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미 해군 7함대 홈페이지 캡처
미 해군 소속 인디펜던스급 연안전투함(LCS) 가브리엘 기퍼즈(USS Gabrielle Giffords)호가 25일 남중국해에서 싱가포르 해군 소속 포미다블급 스텔스 호위함 스테드패스트(RSS Steadfast)호와 연합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미 해군 7함대 홈페이지 캡처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