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태우 정부 마지막 국무총리 현승종 전 한림대 총장 별세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노태우 정부 마지막 국무총리 현승종 전 한림대 총장 별세

입력
2020.05.25 16:58
0 0
현승종 전 국무총리. 연합뉴스

노태우 정부 마지막 국무총리를 지낸 현승종 전 한림대 총장이 25일 별세했다. 향년 101세.

1919년 평안남도 개천에서 태어난 현 전 총리는 1943년 경성제국대학 법학과를 졸업한 뒤 1946년부터 1974년까지 고려대 법대 교수로 재직했다. 이후 성균관대와 한림대 총장을 지냈다.

노태우 정부 때인 1992년 10월 국무총리에 임명됐다. 당시 임기를 얼마 남겨두지 않은 노태우 전 대통령은 민자당ㆍ민주당ㆍ국민당으로부터 선거중립내각 구성을 일임 받았고, 한림대 총장이었던 고인을 발탁했다. 총리 임명 때 73세로, 당시엔 역대 최고령 신임 총리였다. 5개월이 채 안 되는 총리 재임 기간 동안 정국 안정에 기여했다. 이명박 정부에서 대한민국건국60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을 지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이고, 발인은 27일 오전 7시 15분, 장지는 국립대전현충원이다. 02)3410-3151

김성환 기자 bluebird@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