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자료사진

삼성전자가 올해 1분기 매출 55조원, 영업이익 6조4,000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매출은 4.98%, 영업이익은 2.73% 증가한 수치다. 이번 실적 발표를 앞두고 증권가에 형성됐던 전망치 평균(컨센서스)이 매출 55조3,000억원, 영업이익 6조2,000억원 수준이었던 점을 감안하면 선방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이훈성 기자 hs0213@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