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동참모본부는 29일 “우리 군은 오늘 오전 6시10분쯤 원산 일대에서 북동쪽 동해상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2발의 발사체를 포착했다”고 밝혔다. 비행거리는 약 230㎞, 고도는 약 30㎞로 탐지됐다. 한미 정보당국은 세부제원을 정밀 분석 중이다.

합참은 “현재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인해 전세계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북한의 이러한 군사적 행동은 대단히 부적절한 행위”라며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안아람 기자 oneshot@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