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소라가 ‘밥블레스유2’에서 솔직한 매력을 발산했다. 올리브 방송 캡처

'밥블레스유2' 강소라가 다이어트 실패담을 공개했다.

26일 방송된 올리브 '밥블레스유2'에는 배우 강소라가 게스트로 출연해 눈길을 모았다.

이날 강소라는 '밥블레스유2' MC들의 분장을 보면서 즐거워했다. 특히 김숙은 높게 묶은 머리에 정장 스타일로 시선을 강탈했다.

MC들은 강소라와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던 중, '다이어트를 실패한 적 있냐'고 물었다. 이에 강소라는 "다 해봤다. 해남 고구마도 실패했고 닭가슴살도 실패했다. 그것도 하다 보니까 요리를 하게 되더라"고 털어놨다.

그는 "원푸드 다이어트의 단점은 그 뒤에 보상하게 된다. 치팅데이가 하루를 해야 하는데 계속하게 된다"고 실패담을 공유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강소라는 "버터 중에 기버터라고 있다. 치즈 같다. 가끔 힘들 때 호밀빵에 발라먹으면 스트레스가 풀린다"고 추천했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