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트리스 주기적 방문 케어··· 바이러스·세균 꼼짝마라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매트리스 주기적 방문 케어··· 바이러스·세균 꼼짝마라

입력
2020.03.25 10:10
0 0

일상의 필수품인 침대 매트리스는 수면의 중요성이 강조되면서 구입 시 더욱 깐깐하게 살펴보게 된다. 한 번 구입하면 7년 이상 오래 쓰는 제품이라서 더욱 신중하게 선택한다. 매트리스의 소재 구성, 성능, 디자인뿐 아니라 최근 위생 이슈가 커지면서 사후 케어 서비스가 중요한 선택 기준이 되고 있다.

이에 따라 가격과 성능은 물론 정기적인 케어 서비스로 스마트한 소비자들의 다양한 기호를 두루 충족시키는 ‘코웨이 매트리스 맞춤 케어 렌탈’이 주목을 받고 있다.

홈케어닥터 매트리스 관리

코웨이 매트리스 맞춤 케어 렌탈은 고가의 침대 매트리스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렌탈해 주며, 4개월에 한 번씩 위생 전문가인 홈케어 닥터가 직접 방문해 전문 장비를 활용해 케어서비스를 제공한다.

매트리스 케어 서비스는 총 7단계로 진행된다. 매트리스 오염 측정부터 침대 프레임 클리닝, 침대 프레임 워싱, 사이드 엣지 클리닝, 매트리스 클리닝, 진드기 기피제 도포, UV 살균 등 체계적이고 전문적으로 깐깐하게 관리한다.

지난 1월에는 소비자들의 건강한 숙면을 위해 수명 습관과 생활방식에 따라 맞춤형 각도 조절이 되는 ‘코웨이 모션베드 프레임(CFQ-EM01/C/G)’을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코웨이 모션베드 프레임은 사용자 컨디션에 따라 머리, 상체, 엉덩이, 허벅지, 다리 부분을 원하는 각도와 자세로 설정할 수 있다. 특히 분절 길이 및 각도가 한국인 체형에 맞게 자체 설계돼 최적의 편안함을 제공한다. 상체를 올리면 코골이 완화에 도움을 줘 숙면을 취할 수 있으며, 하체를 올린 자세는 다리의 피로를 풀고 붓기를 완화해 준다. 상체를 살짝 올리고 다리를 심장보다 높이 두는 무중력 자세는 체중을 고르게 분산하고 혈액순환을 촉진시켜 안락한 휴식을 제공한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