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경제 인식 확대 및 취ㆍ창업 확산 위해 주관

동국대 경주캠퍼스 전경. 동국대 제공

동국대는 경주캠퍼스가 경상북도 사회적지원센터가 주관하는 ‘2020 대학별 사회적경제 교과목 운영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경북도 사회적경제센터가 사회적경제 인재양성 사업의 일환으로 사회적경제 인식 확대와 사회적 경제기업 취ㆍ창업 확산을 위해 주관하는 사업이다.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3월부터 12월까지 사업을 수행하고 학기별 강사료와 현장학습비를 지원받는다.

사업책임을 맡은 이영찬 교수는 “이번 사업을 계기로 우리 대학이 사회적경제 관련 교육과 인재양성을 선도하는 대학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웅 기자 ksw@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