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혜윤이 ‘불도저에 탄 소녀’ 캐스팅을 확정지었다. sidusHQ 제공

김혜윤이 ‘역대급 캐릭터’를 만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

영화 ‘불도저에 탄 소녀’에 주연으로 캐스팅 된 김혜윤은 브라운관을 넘어 스크린도 장악할 예정이다.

영화 ‘불도저에 탄 소녀’는 갑작스럽게 사고를 당한 아버지의 행적을 파헤치는 딸 혜영(김혜윤)의 이야기이다.

김혜윤은 거칠 것 없고 두려움도 없을 뿐 아니라 악바리 근성까지 지닌 혜영 역을 맡아 사건의 스토리를 이끌어간다.

김혜윤은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통해 주연으로서의 저력을 입증하며, 차세대를 이끌어갈 20대 배우로 주목을 받고 있다.

올해 개봉 예정인 영화 ‘미드나이트’와 ‘불도저에 탄 소녀’를 통해 스크린까지 장악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영화 ‘불도저에 탄 소녀’는 오는 5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