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학동행정복지센터 3층서 화재…소방당국 “인명피해 없어, 원인 조사”
17일 오후 5시쯤 경북 포항 양학동행정복지센터 3층에서 불이 나 검은 연기가 치솟고 있다. 독자 제공

17일 오후 5시쯤 경북 포항시 북구 득량동 양학동행정복지센터(양학동사무소) 3층에서 불이나 내부에 보관돼 있던 물품과 건물 일부가 탔다.

불은 소방대에 의해 1시간여 만에 꺼졌다. 불이 나자 센터 내 민원인과 직원들이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화재가 난 곳은 센터 건물 3층으로, ‘양학동 청년회’가 사무실로 이용하는 공간이다. 양학동 청년회 회원 수는 약 100명이다. 불이 났을 당시에는 이용자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17일 오후 5시쯤 경북 포항 양학동행정복지센터 3층에서 불이 나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진화 후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독자제공

포항=김정혜 기자 kjh@hankooki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