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보수당 출신 구상찬 서울 강서갑 공천

태영호 전 주영북한대사관 공사가 1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안경을 고쳐 쓰고 있다. 2020.2.16 yatoya@yna.co.kr/2020-02-16 14:39:26/<저작권자 ⓒ 1980-2020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 공사가 4ㆍ15 총선 미래통합당 서울 강남갑 후보로 확정됐다. 김현아 의원은 경기 고양정으로 단수추천을 받았다.

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27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공천 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새로운보수당 출신의 구상찬 전 의원은 서울 강서갑에, 옛 안철수계 김근식 경남대 교수는 서울 송파병에 단수추천됐다.

이혜미 기자 herstory@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