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울산서 4번째 확진자... 경산 확진자의 어머니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속보]울산서 4번째 확진자... 경산 확진자의 어머니

입력
2020.02.25 09:03
0 0
[PYH2020022409950005700] <YONHAP PHOTO-2473> '방역은 철저히'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24일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울산 두 번째 확진자의 거주지인 울산시 중구 다운동 한 아파트 상가 주변을 보건소 관계자가 방역하고 있다.

울산에서 4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울산시는 울산 동구 62세 여성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4번째 확진환자로 판명됐다고 25일 밝혔다.

경북 경산에 거주하는 딸이 확진자인 20일부터 24일까지 경산 딸집에서 딸을 돌본 것으로 확인됐다.

울산시는 함께 거주하고 있는 이 여성의 남편은 증상이 없다고 밝혔다.

김창배 기자 kimcb@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