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신종 코로나 환자 2명 ‘위중’…14명에 산소마스크 등 조치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속보] 신종 코로나 환자 2명 ‘위중’…14명에 산소마스크 등 조치

입력
2020.02.24 14:17
0 0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중 증상이 심각한 위중 환자는 현재 2명이라고 보건당국이 밝혔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은 24일 정례 브리핑에서 “산소치료 등을 받는 중증 환자가 14명이며, 이중 심각한 위중 환자는 2명”이라고 말했다. 위중 환자 2명 중 1명은 이전부터 중증으로 분류됐고, 다른 1명은 23일부터 조금씩 상태가 악화돼 집중 치료를 받고 있다고 정 본부장은 전했다.

이성택 기자 highnoo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