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세라티, 차세대 미드십 슈퍼카의 이름 'MC20'으로 낙점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마세라티, 차세대 미드십 슈퍼카의 이름 'MC20'으로 낙점

입력
2020.02.24 08:26
0 0
마세라티가 차세대 미드십 슈퍼카의 이름을 'MC20'으로 결정했다.

이탈리안 럭셔리 브랜드, 마세라티가 브랜드의 기술과 경험을 쌓은 '슈퍼 스포츠 마세라티'의 모델명을 'MC20'으로 결정했다.

이번에 공개된 MC20은 최근 마세라티가 공개했던 '차세대 미드십 슈퍼카' 스파이샷의 주인공에게 부여된 이름으로 마세라티 레이싱을 의미하는 단어이자, 브랜드 역사에 있어 중요한 기점이 될 '2020년'을 강조하는 표현이다.

특별한 의미를 품은 이름을 보유한 것은 물론이고 마세라티 모터스포츠의 '부활의 신호탄'이 되었던 2004년의 MC12의 계보를 잇는 모델이다. 이를 위해 마세라티의 여러 경험과 노하우가 반영될 예정이다.

참고로 마세라티는 MC12가 활약했던 2004년부터 2010년까지 FIA GT 레이스에서 숱한 우승을 달성할 뿐 아니라 14개의 챔피언십 트로피를 거머쥐었고, 스파 24시간 내구 레이스 등에서도 폭발적인 퍼포먼스를 과시했던 레이스카다.

데뷔를 앞두고 있는 마세라티 MC20은 마세라티 이노베이션 랩에서 개발을 담당하고 있으며 이탈리아에서 생산될 예정이다. 공식적인 데뷔는 올 5월 말로 경정되었으며 공개 장소는 '이탈리아 모터스포츠'를 상징하는 '모데나'로 확정되었다.

MC20는 현재 첨단 전동 파워트레인 생산을 위해 생산 시스템의 대대적인 개선을 진행하고 있으며 보다완벽한 차량 제작을 위한 개선 역시 함께 진행되고 있다. 물론 친환경 기술을 적용하는 건 당연한 선택이다.

한편 마세라티는 MC20의 공개와 함께 모터스포츠 무대에 복귀할 예정이며 복귀 클래스는 WEC 하이퍼카 클래스, 혹은 LMDh 클래스 등이 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학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