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숙사 입학생 지원…아이디어 대회도 개최
이정우(오른쪽) 한국장학재단 이사장과 오거돈 부산시장이 18일 부산시 연제구 한국장학재단 부산센터에서 창업인재 발굴 및 창업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협약서를 들어 보이고 있다. 한국장학재단 제공

한국장학재단과 부산시는 18일 부산시 연제구 한국장학재단 부산센터에서 창업인재 발굴과 창업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이정우 한국장학재단 이사장과 오거돈 부산시장,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국장학재단에 따르면 부산센터를 통해 창업지원형 기숙사 입주생을 대상으로 각종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홍보를 돕는다. 또 대학생 창업 촉진을 위해 다양한 협력 사업을 발굴하고 각종 사업을 공동으로 수행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창업 멘토링을 연계하고 메이커 창업동아리를 지원하며 창업아이디어대회를 개최한다. 또 창업기술지원 및 상호 교류 등을 함께 추진한다.

이정우 한국장학재단 이사장은 “실리콘밸리가 창업 성공의 요람이 된 것은 창업을 꿈꾸는 기업인들이 소통의 결과다”며 “앞으로 부산시와 상호협력해 창업지원형 기숙사를 통해 세계를 빛낼 인재가 나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창식 기자 csyoon@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