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외출 꺼리는 고객 위한 프로모션
KT 모델들이 KT 온라인 쇼핑몰에서 스마트폰을 구입하면 다양한 사은품을 증정하는 행사를 알리고 있다. KT 제공

KT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오프라인 매장 방문보다 온라인 구매를 원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스마트폰 온라인 구매 혜택을 늘린다.

KT는 공식 온라인 쇼핑몰 ‘KT샵’ 이용 고객을 위해 경품 제공, 요금 할인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오는 28일까지 KT샵에서 진행된다. 지난 14일 출시한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 등 스마트폰을 구입하는 고객에게 애플 ‘에어팟2’ 무선이어폰, 공기청정기 등을 추첨을 통해 증정한다.

또 행사기간 내 KT샵에서 스마트폰을 구매한 뒤 유무선 결합상품인 ‘프리미엄 가족결합’에 가입하면 1,500명을 추첨해 ‘카카오프렌즈 공기청정기’를 증정한다. 졸업과 입학 시즌을 맞아 만 29세 이하 전용 요금제 ‘Y요금제’에 가입하면 선착순 1,000명까지 카카오 인기 이모티콘 5종 세트를 선물한다.

새 학기를 앞둔 자녀(만 12세 이하)를 위한 요금할인도 준비됐다. KT샵에서 ‘Y 주니어 19.8요금제’로 개통하는 전 고객에게 ‘라인프렌즈 블루투스 이어폰’을 증정하며, 선착순 100명에게는 에어팟2도 제공한다. 부모님 효도폰 구매 고객 100명에게는 정관장 홍삼원과 보건용 마스크를 준다.

고충림 KT 전략채널지원본부장 상무는 “코로나19로 외출을 자제하는 고객들이 스마트폰 구매에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준비한 행사”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관점에서 다양한 온라인 서비스를 개발하고 혜택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맹하경 기자 hkm07@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