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시즌4’ 김선호, 역사 퀴즈 앞에 자신감 폭발! 명예 회복 성공?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1박 2일 시즌4’ 김선호, 역사 퀴즈 앞에 자신감 폭발! 명예 회복 성공?

입력
2020.02.14 21:46
0 0
김선호의 예능감이 공개된다. KBS2 제공

‘예능 뽀시래기’ 김선호의 예능감이 폭주한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KBS 2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11회 ‘완도 특집’에서는 김선호가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역사 퀴즈부터 뜻밖의 미식회까지 개최, 우당탕탕 예능 성장기를 선보이며 빅 웃음을 안긴다. 

이날 ‘완도 특집’은 숨겨진 보물을 찾아 떠나는 ‘보물찾기 레이스’ 콘셉트로 꾸며진다. 김선호는 보물찾기라는 말에 아이같이 설레어하며 레이스에 돌입하지만, 평소보다 난이도 높은 미션과 힌트에 점점 당황한 표정을 짓기 시작한다.

수준급(?) 문제들의 연속에 갈피를 잃은 눈빛은 기본, 침묵으로 임하던 김선호는 ‘역사 퀴즈’ 게임에서는 이상하리만치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고 해 그의 명예 회복을 예고한다.

특히 그는 “나 주몽 보다가 울었어... 진짜 나 그때...”라며 감격한 듯한 모습을 보이는가 하면, 드라마의 한 장면을 직접 꼽으며 감상평까지 남겨 멤버들은 물론 제작진까지 초토화됐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점심 식사 미션에서는 홀로 짬뽕 국물에 취한 듯 감탄, 맛표현의 대가를 연상케 하는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의 폭소를 유발한다.

또한 게임은 잠시 뒤로 한 채 “해물향이...”라며 감격에 젖은 후기를 남기는 등 미식회를 예감케 하는 그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폭소를 유발할 예정이다. 

한편, 김선호의 좌충우돌 완도 여행은 오는 16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되는 '1박 2일 시즌4'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