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홀로그램산업 육성… 전문기업과 투자협약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익산시 홀로그램산업 육성… 전문기업과 투자협약

입력
2020.02.14 11:37
0 0
14일 전북 익산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지원센터에서 정헌율 익산시장(왼쪽에서 4번째)이 전북도 등 관 관계기관이 참석해 가운데 국내우수 콘텐츠 5개 기업과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익산시 제공

전북 익산시는 14일 익산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지원센터에서 전북도와 함께 수도권소재 국내 우수 콘텐츠 5개 기업, 원광대학교, 홀로그램콘텐츠서비스센터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정헌율 익산시장, 송하진 전북지사, 이춘석ㆍ조배숙 국회의원, 박맹수 원광대총장, 덱스터 스튜디오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덱스트 스튜디오 등 5개 기업은 투자와 고용창출에 노력하고, 익산시와 전북도는 행ㆍ재정 지원에 적극 나선다. 원광대는 투자기업에게 공간 및 장비 제공 등 인프라와 기술을 지원한다.

투자 기업은 원광대 400여㎡ 공간에 홀로그램 기술개발 및 실증사업 참여와 기업 보유기술인 컴퓨터그래픽 영상제작, 실감콘텐츠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익산지역을 중심으로 홀로그램 신산업을 육성한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홀로그램산업은 문화ㆍ관광, 자동차, 의료 등에 다양한 산업에 접목할 수 있어 앞으로 익산시를 중심으로 관련 산업 분야의 고부가가치 창출 근간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하태민 기자 hamong@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