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희망재단 “폐광지에 좋은 노인일자리 창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강원랜드 희망재단 “폐광지에 좋은 노인일자리 창출”

입력
2020.02.07 17:41
0 0

“생태관광자원 개발ㆍ관리 등 136개 제공”

7일 강원 정선군 하이원 팰리스호텔에서 열린 2020년 사회통합형 노인 일자리 업무 협약식에서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서울강원지역본부, 폐광지역 4개 시ㆍ군 협력 기관 관계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강원랜드 제공ㆍ연합뉴스

강원랜드 희망재단이 연말까지 태백과 정선, 영월, 삼척 등 폐광지역 4개 시ㆍ군에 노인일자리 136개를 만든다.

재단은 7일 강원 정선군 하이원 팰리스호텔에서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서울강원지역본부, 폐광지역 4개 시ㆍ군 협력 기관과 함께 ‘2020년 사회통합형 노인 일자리 업무 협약’에 사인했다.

재단 측이 올해 지역 노인들에게 제공되는 일자리는 생태문화관광자원 개발ㆍ관리를 비롯해 공동체 돌봄서비스 제공, 목공소ㆍ공방 운영 등이다. 지역사회에서 쌓은 경험을 발휘할 수 있는 일자리들이다.

앞서 강원랜드 희망재단은 지난해 정선 65개와 태백과 영월 각 20개, 삼척 15개 등 총 120개의 노인 일자리를 제공했다.

박은성 기자 esp7@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